Start Searching GO
검색어를 입력하시고 엔터를 누르세요.
Enter keywords and press Return to search.
LE.STYLE #1

LE.STYLE #1

   

   


20 SPRING SUMMER

추천 코디 / Recommend style


LE(르)가 제안하는 여름 스타일링 No.1

시원한 느낌을 주는 여름 니트와 다리를 길어보이게 하는 린넨 소재의 스트라이프 스커트
그리고, 화사함을 더욱 부각시켜주는 화이트 셔츠가 포인트인 추천 스타일링입니다.


Summer Styling No.1 Suggested by LE
a cool summer knit and a linen striped skirt that makes your legs look longer.
Also, the white shirt that accentuates the brightness is the recommended styling.



관련 상품 / Related items

   









   

   



20 SPRING SUMMER

추천 코디 / Recommend style 


LE(르)가 제안하는 여름 스타일링 No.2

긴팔이지만 여름에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티셔츠와 하단부분이 인상적인 데님 코디.
가장 기본적인 스타일링이지만, 특별한 데님 팬츠가 포인트입니다.



Summer Styling No.2 Suggested by LE

It's a long-sleeved T-shirt that you can wear coolly in the summer and a denim outfit with an impressive bottom.
It's the most basic styling, but special denim pants are the point.



관련 상품  /  Related items

     





2020 / 07 / 12 / 20:07:10 / 5 view
Read more
20 HOT SUMMER

20 HOT SUMMER


20 HOT SUMMER

 


LE 의 새로운 컬렉션이 업데이트 될 예정입니다.

이번 HOT SUMMER 는 기존 심플한 디자인에 좀 더 트렌디한 소재로 심심치 않은 룩을 보여드릴 예정입니다.

편안하게 즐겨입을 수 있도록 여유로운 핏과 미니멀한 디자인으로,

다양한 룩에 매칭하기 손 쉬울 제품들로 구성했습니다.


20 HOT SUMMER 제품들을 미리 만나보세요!




-



A new collection of LE will be updated soon.

This HOT SUMMER will show you an attractive look with simple designs but including more trendy materials.

With a relaxing fit and minimal design for comfortable wear, it consists of products that are easy to match to a variety of styles.


Meet 20 HOT SUMMER products in advance!



-


 

 

 

2020 / 07 / 12 / 20:06:04 / 38 view
Read more
공간 / SPACE

공간 / SPACE


공간 / space

 


공간의 시작, 그리고 끝

서로 연속되지 않은 공간들이 모여 조화로움을 창조하는 곳.

브랜드 le ()가 탄생하는 시작과 끝은 언제나 아름답습니다.

오늘도 변함없이 le () 는 또 새롭게 시작되고 있습니다.



-



the beginning and the end of space

A place where uninterrupted spaces are gathered to create harmony.


The beginning and the end of the brand le is always beautiful.


le is starting a new day as always.



-


s p a c e


 


 


 


 


 


 


 


 





2020 / 07 / 12 / 20:05:15 / 34 view
Read more
LE 의 시작

LE 의 시작


편안함과 단순함에 대한 갈망 


Le 의 시작은 그런 간단한 생각에서부터 시작되었습니다.

2016년에 런칭하여 올해로 5년째에 접어든 브랜드 le (르)는 이러한 단순한 생각과 감성안에 디자이너 이원섭만의 독특한 철학을 담아 ‘옷’이란 매개체로 표현하고 있습니다.


숨가쁜 일상, 어제와 다른 오늘이 당연시되는 현재의 모습속에 꾸준하게 이런 단순함을 (물론 작은 변화는 있지만...) 유지하는게 지루할 수도 있지만,

결국엔 ‘옷’ 이라는 건 편안함과 단순함속에서 그 진정한 아름다움을 찾을 수 있는게 아닐까요?

최근 몇 년동안 전개해 온 le 만의 감성이 담긴 옷을 보여드리면서 features 를 시작하려고 합니다.



-



The beginning of Le came from such a simple idea, longing for comfort and simplicity,


Le, a brand launched in 2016 and entering its fifth year, expresses designer Lee Won-Seop's unique philosophy as a medium of 'clothes' in the simple and sentimental thoughts.


It might be boring to maintain this simplicity steadily, though there are some small changes, in breathless life, taking today different from yesterday for granted.


Perhaps, true beauty of clothes can be found in comfort and simplicity at the end.


Showing Le’s own sentimental garments that have been developed in recent years, we would like to begin our own feature stories.



-




2019 spring summer #1





2019 spring summer #2





2019 fall winter





2020 spring summer




2020 / 07 / 12 / 20:05:15 / 37 view
Read more